우리은행, ‘청소년 위한 힐링콘서트’ 개최..."청소년 클래식 진입장벽 낮춰"

최진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10-17 23:52:4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은 오는 18일 인천의 한 고등학교에서 10월 19일 ‘문화의 날’을 맞아 ‘청소년을 위한 힐링콘서트’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청소년을 위한 힐링콘서트’는 평소 클래식 음악을 접하기 어려운 학생들을 위해 심포니 오케스트라가 직접 학교를 방문해 클래식 음악을 연주하는 행사로, 우리은행의 후원으로 2018년부터 16차례 진행되고 있다. 특히 이번 공연은 문화의 날을 앞두고 열려 그 의미가 더욱 뜻깊다.

 

이번 연주는 모차르트 '돈 죠반니'를 시작으로 엔니오 모리꼬네 '가브리엘의 오보에', 뮤지컬 캣츠 '메모리' 등 유명한 곡으로 구성된다. ‘청소년을 위한 힐링콘서트’는 클랙식 음악 연주 뿐만 아니라, 연주 사이사이 청소년 눈높이에 맞춘 곡 해설과 공연장 예절 등을 전달하고 있어 관객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청소년들의 음악에 대한 소양을 키우고, 어렵고 멀게만 느껴졌던 클래식을 누구나 즐길 수 있는 곡 구성과 해설을 통해 클래식 진입장벽을 낮추고자 기획했다”며, “이번 콘서트가 학업으로 지친 학생들의 심신의 재충전을 도와 그들의 꿈과 열정을 격려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