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銀, 태풍 ‘미탁’ 피해 긴급구호에 3000만원 후원

최진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10-14 18:11:5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한국수출입은행

 

한국수출입은행은 14일 태풍 ‘미탁’으로 큰 피해를 입은 해당지역 주민들을 돕기 위해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30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성금은 이재민들의 구호활동과 피해복구지원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수은 관계자는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이 빨리 일상으로 복귀하는데 작은 보탬이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재난상황이 발생하면 피해복구와 구호활동에 신속히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