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카드, NICE평가정보와 '개인사업자 특화 서비스' 오픈

최진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08-22 17:09:1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하나카드

 

하나카드와 NICE평가정보가 협업을 통해 '개인사업자 특화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양사가 개발한 ‘개인사업자 특화 서비스’는 하나카드가 보유한 가맹점 매출 등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NICE평가 정보가 개인사업자의 신용점수 및 등급을 매겨 금융기관에게 제공해 주는 서비스다.

 

그동안 개인사업자들은 여신심사 과정에서 연체 및 금융활동 이력 중심의 한정된 정보로만 신용평가를 받아 정확한 평가를 하기에는 한계가 있었다.

 

그러나 ‘개인사업자 특화 서비스’는 가맹점 매출규모 및 상권 분석 정보 등의 정보를 추가 반영해 보다 정확한 신용평가를 받을 수 있다. 따라서 개인사업자에게 실질적이고 효율적인 금융거래의 장을 제공할 수 있게 된 것이 특징이다.

 

하나카드는 ‘개인사업자 특화 서비스’ 출시로 국내 카드업권 최초로 ‘개인사업자 CB업’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하게 됐고, NICE평가정보는 600만 개인사업자 및 소상공인들의 금융 동반자로서 자리매김하는 계기가 되었다.

 

또 개인사업자는 보다 정확한 신용평가를 받을 수 있게 되어 일석삼조의 효과를 볼 수 있게 되었다.

 

하나카드와 NICE평가정보는 금번 서비스 외에도 개인사업자를 지원하는 다양한 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속적으로 공동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