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그룹, 캐나다 엘레먼트 AI와 함께 인공지능 기술 경쟁력 확보 주력

최진우 기자 / 기사승인 : 2020-05-18 14:44:3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신한금융그룹

 

신한금융그룹은 신한AI가 개발한 인공지능 기반 투자자문 플랫폼 ‘NEO’의 고도화를 위해 캐나다 인공지능 소프트웨어 솔루션 업체인 엘레먼트AI(Element AI)와 공동연구개발에 착수했다고 18일 밝혔다.

 

신한 AI는 신한금융그룹의 인공지능 역량을 집대성하기 위해 지난해 설립됐다. 신한AI는 인공지능 투자자문 플랫폼 ‘NEO’를 통해 글로벌 주요시장에 대한 분석과 자산배분 포트폴리오를 그룹사에 제공하고 있으며, 지난 1월에는 AI가 투자자문을 한 공모펀드 및 랩 어카운트 상품을 출시하는 등 사업영역을 빠르게 확장해 나가고 있다.

 

Element AI는 CEO인 장 프랑스와 가녜가 캐나다 몬트리올대학교(University of Montreal) 교수 겸 밀라 연구소 창업자 요슈아 벤지오(Yoshua Bengio) 등과 함께 설립한 인공지능 스타트업 기업으로 마이크로소프트, 엔비디아, 텐센트 등 세계적인 IT기업들로부터 투자를 유치하는 등 기술력과 가능성을 인정받은 글로벌 AI 솔루션 제공업체이다.

 

신한금융그룹과 Element AI는 지난해 5월 MOU 체결을 시작으로 지속적으로 협업을 논의해 왔으며, 이번 연구개발을 통해 차세대 버전인 ‘NEO 2.0’을 개발할 예정이다.

 

신한금융그룹의 전문적인 금융지식이 집약된 NEO 시스템과 Element AI에서 보유하고 있는 독자적인 딥러닝 기술을 결합해 AI 시스템의 성능을 한층 끌어올리고, 보다 고품질의 투자자문 서비스와 차별화된 가치를 고객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이번 연구개발로 신한금융그룹의 AI기술이 한층 강화돼 금융시장에서 차별화된 경쟁력을 가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세계적인 기술력을 보유한 엘레먼트AI사와의 협업을 시작으로 더 다양한 글로벌 기업들과 협력을 진행해 나갈 예정이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