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사천 전통의 얼얼한 맛 ‘마라샹궈면’ 출시

곽예지 기자 / 기사승인 : 2019-09-05 11:09:5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사진=오뚜기

 

오뚜기가 마라소스의 맵고 얼얼한 맛의 마라샹궈면을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최근 마라탕마라훠궈마라샹궈 등 다양한 마라 요리들이 소개되어 인기를 끌면서 젊은 층을 중심으로 얼얼한 마라 메뉴를 즐기는 문화가 확산되고 있다

 

마라는 중국 사천 지방에서 즐겨먹는 향신료로 혀가 저릴 정도로 맵고 얼얼한 맛이 특징이다.


‘마라샹궈'는 중국 사천 전통 요리로 매운양념에 고른 재료들을 볶아 만드는 볶음요리로 맵고 얼얼한 맛을 내는 마라소스에 쫄깃하고 탱탱한 면발이 조화로운 요리이다.

 

오뚜기 마라샹궈면은 홍콩 이금기 정통 마라소스를 원료로 사용하고 화조라유(산초고추기름)와 사천우육베이스를 첨가하여 풍부한 마라의 풍미와 진한 소스맛을 느낄 수 있다

 

건더기로 쇠고기맛후레이크청경채양배추링고추를 사용하여 푸짐한 건더기의 맛을 살렸으며쫄깃하고 탱탱한 면발은 두껍고 넓은 태면을 사용하여 소스가 잘 베일 뿐만 아니라 더욱 부드러운 면발의 맛이 특징이다.

 

오뚜기 관계자는 최근 수년간 이어지고 있는 마라열풍으로 맵고 얼얼한 마라 맛과 향의 다양한 제품들이 출시되고 있다오뚜기 마라샹궈면은 기존의 매운 맛과는 다른 독특하면서도 중독성 있는 맛으로 소비자들의 큰 관심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