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환경공단, 제2회 해안방제 평가기술 경진대회 개최

송진희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8 09:24:0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해안방제, 긴급구난방제 및 기술지원단 등 분야별 전문가 양성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박승기)은 지난 14일부터 15일까지 해양환경교육원(부산)에서 제 2회 KOEM 해안방제 평가기술(SCAT) 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해안방제 평가기술(SCAT : Shoreline Clean-up Assessment Technology)은 해안유류오염사고 시 오염현황을 조사하고 방제작업을 설계하는 기술이다.

 

이번 경진대회에서는 해안오염 취약해역에 대한 사전조사 5개년 계획(’17~’21년)에 따라 ’17~’19년도 조사결과를 환류하고, 부산 태종대 감지해변 일대를 조사지역으로 선정하여 KOEM-SCAT요원 투입, 해안평가 조사 실시 및 맞춤형 방제작업을 설계하는 등 실제 해양오염사고를 가정한 상황에서 조사평가를 진행했다.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은 “공단은 해양재난 전문기관으로 해안방제 전문가뿐만 아니라 긴급구난방제, 기술지원단 등 분야별 전문가를 양성하여 세계적인 해양재난 전문기관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