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전문기업 hy, 참여형 기부 플랫폼 ‘프레딧 착한습관’ 오픈

최진우 기자 / 기사승인 : 2021-06-16 17:22:2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hy

 

유통전문기업 hy(한국야쿠르트)는 기부 플랫폼 ‘프레딧(Fredit) 착한습관’을 오픈하고 건강한 나눔에 앞장선다고 16일 밝혔다. 해당 플랫폼은 hy에서 진행하는 사회공헌활동에 대한 소통과 동시에 건강한 기부문화 조성을 위해 최초 기획되었다.
 
‘프레딧 착한습관’은 환경과 동물, 청소년 등 도움이 필요한 분야를 나눠놓고 기부자의 관심사에 맞춰 기부를 진행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임진강 재두루미 먹이 제공’을 비롯해 ‘플라스틱 수거’, ‘나무 심기’, ‘지역아동센터 학습지 지원’ 등 구체적 활동을 기부자가 직접 선택할 수 있다.
 
해당 캠페인은 최소 100원부터 참여 가능하다. 프레딧에 쌓인 적립금으로 기부하는 점이 색다르다. 작은 관심으로도 따뜻한 사회를 만들 수 있다는 기획의도를 반영했다.
 
각 캠페인별 목표 금액은 300만원이다. 이를 조기 달성하거나 진행 일정이 종료될 경우 모인 금액을 목적에 맞게 사용한다. hy는 캠페인 활성화와 기부 동참을 위해 각 캠페인마다 100만원씩을 지원한다. 
 
‘프레딧 착한습관’ 플랫폼에는 6월 15일까지 281명이 참여해 총 1,912,792원이 모금되었다. 가장 관심이 큰 분야는 환경(30%)과 동물(28%)이다. 기타분야(23%)와 청소년(18%)가 뒤를 이었다. 해당금액에 hy가 기부한 7,105,000만원을 포함해 지금까지 모여진 금액은 9,017,792원이다.
 
황규환 hy멀티CM팀장은 “프레딧 착한습관을 통해 미력하나마 어려운 이웃을 도울 수 있고 동물, 환경 보호에 기여하게 되어 기쁘다”며 “나에게는 별 것 아닌 것이 도움을 받는 입장에선 크게 느껴질 수 있다. 많은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