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서울시와 따릉이 활성화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김지혜 기자 / 기사승인 : 2021-05-06 17:20:2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신한은행은 서울시와 서울자전거 따릉이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신한금융그룹 플랫폼인 신한플러스에서 서울자전거 따릉이 이용권 판매 및 따릉이 활성화를 위한 공동마케팅 진행 등 다양한 사업을 함께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신한은행은 서울시의 따릉이 앱 외 최초로 따릉이 이용권을 구매해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을 위해 신한플러스에 ‘따릉이+’ 페이지를 신설하고 상반기 내 선보일 예정이며 오픈기념 할인 및 포인트적립 이벤트도 준비 중이다. 또한 서울시는 서울자전거 따릉이 제휴사용 이용권 발급 및 관리 시스템을 새로 구축할 예정이다. 

 

신한플러스는 신한금융그룹 모든 앱에서 그룹사의 금융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로 포인트, 쿠폰, 이벤트 등 다양한 비금융 혜택을 제공함으로써 1,500만명이 넘는 회원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협약이 서울자전거 따릉이 이용 고객의 편의를 향상시키고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친환경적인 이동수단이자 편의성을 인정받아 서울시민에게 사랑받고 있는 서울자전거 따릉이 이용권을 신한플러스를 통해서 손쉽게 구매할수 있을 것”이라며 “신한플러스는 향후에도 다양한 이벤트 제휴를 통해 고객 가치를 높이기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그룹 차원의 ESG 체계를 ‘친환경’, ‘상생’, ‘신뢰’ 세 가지 방향으로 설정하고 우리 사회의 선순환을 촉진하고 긍정적인 영향력 전파를 위해 신한 ‘N.E.O Project’를 추진하고 있으며 신한은행은 신한음악상, 환경사진공모전 등을 통해 그룹의 ESG 경영을 선도하고 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