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추석 명절 앞두고 '임금직접지급제' 시행 집중 점검

곽예지 기자 / 기사승인 : 2019-08-22 16:45:2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사진=코레일

 

코레일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이달 29일까지 발주 공사현장에 대해 ‘도급·하도급업체 근로자 임금직접지급제 시행 특별 점검’에 나섰다고 22일 밝혔다.

 

임금직접지급제’는 근로자의 임금 체불을 사전에 막기 위해 발주자가 모든 대금을 전자 시스템인 ‘하도급지킴이’를 통해 지급하고 근로자 계좌로의 송금만 허용하는 제도다. 

 

이번 점검은 전국 230개소 공사현장을 대상으로 계약업체(원하도급사)가 임금직접지급제를 제대로 이행하고 있는지를 확인하게 된다. 

 

특히 근로자가 본인의 계좌로 임금을 받고 있는지와 하도급지킴이 시스템에 있는 지급 내역과 실제 근무 현황도 함께 점검한다.  

 
코레일 관계자는 “가족과 함께 따뜻한 추석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점검을 시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는 점검반을 연중 운영해 근로자가 임금으로 피해받는 일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코레일은 지난해 12월 임금직접지급제를 도입했으며 제도 확산을 위해 건설 공사를 포함 일반공사에도 확대해 적용하고 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