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주얼리 소상공인 판로 개척 지원...‘히든크랙(Hidden Crack) 프로젝트’ 실시

최진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08-08 10:50:0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11번가

 

11번가가 재능있는 주얼리 소상공인들의 판로 개척을 돕는 ‘히든크랙(Hidden Crack) 프로젝트’를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11번가와 서울주얼리지원센터가 공동기획했고 월곡주얼리산업연구소가 후원한다.

 

‘히든크랙’은 주얼리 시장에 개성있는 디자이너들은 많지만 적당한 판로가 없어 자신의 주얼리를 세상에 아직 알리지 못한 이들에게 새로운 기회를 제공하고 판매를 활성화하자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본인의 주얼리를 세상에 소개하고 싶은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주얼리 세공인, 디자이너, 예비 창업자, 아티스트 등 주얼리를 아이템으로 활동하는(또는 활동하고 싶은) 이들 모두 해당된다(개인/단체 가능).

 

주얼리 크리에이터로서의 배경과 스토리, 제품(또는 브랜드)의 컨셉과 철학에 대한 설명, 프로젝트 참여동기와 앞으로의 목표 등을 각각 500자 이내 혹은 3분 이내 영상으로 소개해 제출하면 된다. 8월 22일까지 온라인, 우편·방문(서울주얼리지원센터)접수를 통해 모집을 받고 심사과정을 거쳐 9월 4일 최종 20명(팀)을 선정한다.

 

최종 선발된 주얼리 크리에이터들은 10월 중 11번가 기획전을 통해 본인의 아이템을 세상에 처음으로 소개하는 데뷔 무대를 갖게 된다. 상품개발을 위한 초기 시제품 제작 지원, 상품이미지 및 영상 콘텐츠 제작 지원, 서울주얼리지원센터의 주얼리 프로모션인 ‘반지위크’ 참여 지원 등의 여러 특전도 제공된다.

 

최근 온라인 주얼리 구매 니즈가 계속해서 늘어나는 트렌드에 맞게 11번가는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젝트를 기획해 선보일 예정이라고 전했다.

 

11번가 임현동 패션 담당은 “성장 가능성이 높은 신진 주얼리 디자이너들에게 새로운 비즈니스 판로개척 기회를 제공하고 11번가에서의 성공적인 첫 데뷔를 지원하기 위해 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역량있는 주얼리 디자이너를 발굴하고 11번가와 함께 좋은 성과를 일궈낼 수 있도록 계속해서 좋은 기회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기업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